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임지락 도의원 “대형공사 주민의견 수렴” 근거 마련

‘전라남도 대형공사 주민협의회 구성 및 운영 조례’ 제정 추진
300억 이상 공사 대상...기본 설계 단계부터 주민의견 수렴

화순우리신문 | 입력 : 2024/04/16 [13:55]

      ▲ 임지락 전남도의원 

임지락 도의원(더불어민주당, 화순1)이 300억원 이상 대형공사 추진 시 주민의견 수렴 의무 근거를 마련했다.

 

임 의원이 대표 발의한 ‘전라남도 대형공사 주민협의회 구성 및 운영 조례안’이 16일 전남도의회 제379회 임시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.

 

조례안은 전라남도가 발주하는 총 공사비 300억원 이상의 대형공사에 대해 기본설계 단계부터 주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생활환경에 대한 주민 만족도를 증대하고자 제안됐다.

 

조례는 주민협의회 설치 목적, 협의회 기능 및 구성, 협의회 운영 방법 등을 규정했다.

 

임지락 의원은 “공적인 영역에서 공사를 추진하는 경우에 주민들의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여, 주민들과 소통할 수 있는 교류의 장이 필요하다.”며 “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는 제도적 근거를 마련하고자 했다.”고 이번 조례안의 취지를 강조했다.

 

이번 조례안은 오는 4월 24일 제379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광고
포토뉴스
이동
메인사진
“가자! 화순연예예술인협회 힐링콘서트!!”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많이 본 뉴스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